notice

게시판뷰
'록의 대부' 전인권, 6년 만에 신곡 '물고기' 발표
날짜 : 2021-11-09
작성자 : 관리자
조회 : 372



전인권. 익숙한 세 글자만으로 기대감을 불러오는 그의 목소리가 돌아왔다. 시간의 너울을 가로질러 오래도록 울려 퍼질 전인권의 새로운 노래들에는, 어지러운 세상에 건네는 담담한 위로와 연민 그리고 사람이 담겨 있다.

 

물고기(작사 호연주, 작곡 호연주)

한동안 그는 싸우듯 노래했다. 거리에서 광장에서 전인권의 목소리는 막다른 길에 놓인 단 하나의 문처럼 답답한 세상에 시원히 숨통을 틔워주었다. 그는 포효했고 우리는 합장했다. 그러나 신곡 물고기에서 전인권은 담담한 구도자의 목소리로 내면을 여행하며 생의 본향(本鄕)을 찾아 나선다. 스며들 듯 읊조리는 그의 노래 속에서 우리는 삶이라는 외로운 우주를 유랑하는 물고기가 된다. 어느덧 눈앞의 바다를 그려내는 정성스레 빚은 음악을 따라 영혼 어딘가를 탐험하듯 울려오는 깊은 목소리가 인상적인 곡이다.

 

: 손상민(서울대학교 법학박사)


‘바람 같은 그대를’······드디어 돌아온 박화요비
조항조가 부르는 남자들의 가을서사 '오이풀꽃'